달팽이 같은 사업가는 경주용 자동차처럼 빠르게 달린다